비문, 보수 대연합의 물결이 가속도를 내고 있다

2 년 ago 김종문 편집위원장 비문, 보수 대연합의 물결이 가속도를 내고 있다에 댓글 닫힘

[Tvn뉴스- 토스엔 밝은뉴스-  김종문 편집위원장]

이재오 대선후보가 홍준표, 유승민 후보에 이어 안철수, 문재인 후보에 국가대개혁 놓고 끝장토론 제안

대선이 불과 한달여 남은 시점에 각당의 후보들이 정해지고 있다. 그동안 더불어민주당 문재인후보의 독주가 이어져 왔으나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의 추격과 자유한국당 홍준표, 바른정당 유승민, 늘푸른한국당 이재오 후보등이 각기 전국을 누비며 정책을 내어 놓고 있어 새로운 국면으로 접어들고 있는 형국이 되었다.

더우기 문재인 후보의 아들에 대한 거짓말 의혹과 안보에 대한 불안요인들이 보수 유권자들의 결집을 초래하는 상황으로 전개 되고 있어 향후 대선정국은 당초 문후보의 독주에서 벗어나 새로운 국면이 돨 수도 있을 것이라는 예측들이 나오고 있다.

차제에 늘푸른한국당 이재오 후보는 국가대개혁을 위한 끝장 토론을 각당 후보들에게 제안하고 있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이 후보는 평소 지금의 국가 시스템을 바꾸지 않으면 어떤 정권이 들어서도 똑같은 문제가 발생할 수 있고 불행은 반복된다는 것을 전제로 분권형 개헌을 주장해 왔는데 “개헌, 행정구역 개편, 권력형부패 막는 제도적 장치, 국가적 과제 등을 놓고 끝장 토론을 제안한다”고 말했다.

한편 김종인(전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비대위장)의 의미있는 움직임에 속도가  빨라지고 있어 비문연대 또는 보수대연합의 물결이 가속도를 내는 것이 아닌가 관심이 되고 있는데 약속이나 한듯 이재오 후보(늘푸른한국당 대표)의 이런 발언등이 동시에 나오면서 국민들 특히 보수진영에 초미의 관심이 되고 있다.